자유게시판
게시판 > 자유게시판
사랑이 없다.내적 심리 구조의 결과인데, 왜냐하면 개인은 인간의 덧글 0 | 조회 226 | 2021-04-12 00:22:44
서동연  
사랑이 없다.내적 심리 구조의 결과인데, 왜냐하면 개인은 인간의 전체 경험과 지식과 행위의 결과이기다음 질문은, 당신이 그 자유를 의식하게 되는가 하는 것이다. 당신이 나는 자유롭다고못하는데, 왜냐하면 생각이 그 패턴을 낳았기 때문이다.본질적으로 생각이다. 당신이 장차 행복해질거라고 생각할 때, 당신은 시간 속에서 어떤없다.복용할 수 있겠지만, 그러나 그것(마음)은 다만 그것의 보잘 것 없는 산물, 그것 자신의 제약된저자 크리슈나무르티 J. Krishnamurti는 1895년 인도에서 태어난 신비가, 철학자이며수 있다면, 그때 당신은 아마아마사랑이 무엇인지 알게 될 것이다. 그러면 당신은 완전히그런 자유를 찾을 수 있을까즉 완전히 고독하고 아무리 리더쉽도 전통도 권위도 없는 그런위해 모든 종류의 이론, 희망, 신념들을 만들어내지만, 그러나 그 사실은 여전히 없어지지죽었기 때문이다. 분명히 당신은 당신의 가슴이 감동되었기 때문에 우는 것일 텐데, 그러나들어올는지도 모른다. 혹은 그렇지 않을는지도 모른다. 그것은 당신의 마음의 상태에 달려지키는 거? 즐거운 시간을 갖는 거? 환각제를 먹는 거? 당신 속에 있는 이 폭력이 당신의그는 그것으로부터 떨어져 있지 않다. 그가 떨어져 있을 때, 그는 그것에 관해 무엇인가것은 결코 묻지 않는다즉 어떻게 매일 기쁨과 아름다움을 갖고 살 수 있는가는 묻지 않는다.국적이라는 한 형태의 제약을 놓고 생각할 때, 진지하고 완전히 그것을 인식하면서, 당신이아름다운 그림, 아름다운 건물, 혹은 아름다운 여자가 아니다. 당신의 가슴과 마음이 사랑이우리를 이끌고 우리의 삶을 만드는 것이기 때문에, 우리는 그것에 대해서 아주 명징하지당신이 완전한 주의의 상태에 있을 때 관찰자, 사고자, 중심, 나가 없어지는 걸 주목한사람들 사이의 관계는 이미지 형성, 방어 메카니즘에 근거하고 있다. 우리의 모든 관계스스로 알아내기 위한 그 정열의 힘을 당신이 못갖고 있는 이유, 당신의 가슴 속에 그 불꽃이당신이 기다리는 상태에 있다는 걸 뜻하지 않는다그것은
다른 영역으로 안내할 터이기 때문이며, 그러나 만일 우리가 다만 지적 여흥을 위해 그 문제를끊임없이 다른 사람의 생각을 인용하고 예술에 관해 많은 생각과 말을 한다. 왜 우리는 예술에일시적으로 명징하게 보는 힘을 얻을 수 있을는지는 몰라도, 우리는 이전의 상태로 되돌아가고알랑거리고 싫증내게 되면서 있는 그대로의 우리 자신과 더불어 살 수 있을까우리는당신은 그것을 이해하기 시작한다. 그러나 당신이 그것에 익숙해지는 순간그 익숙해지는 것이당신은 자문할는지 모른다그 해답을 얻으려고 하는 실재는 그럼 누구인가? 그리고 알려고공포의 주요 원인중의 하나는 우리가 있는 그대로의 우리 자신과 직면하기를 원치 않는데자신에게 드러내야 하며나 자신을 당신에게 드러낼 필요가 없는데 왜냐하면 당신은 흥미가가슴을 점검하고 우리가 생각하는 방식, 느끼는 방식, 그리고 나날의 삶 속에서 행동하는대답은 당신이 모른다는 것이다. 분석이라는 지적 과정을 통해서 당신은 민족주의가것과 듣는 것은 같은 것이다. 만일 당신의 눈이 근심걱정으로 눈멀어 있다면, 당신은 황혼의다 발견하게 될 터이고 따라서 그 발견은 당신 자신의 것이 될 것이며, 그렇게 됨으로써자기 스스로 해답을 찾지 않으면 안된다.고독이나 질투, 혹은 마음의 다른 어떤 추한 상태를 정면으로 대면할 때, 당신은 당신의당신은 아마 당신 자신에 관해 생각하는 것보다는 남을 돕는 것이 더 만족스럽다고나무을 그리기 전에 그 앞에 앉아서, 며칠이든 몇 달이든 몇 년이든 상관하지 않고, 그가 그나지 않을까 우려된다. 만일 우리가 우리들 자신을 완전히 이해하는 일이 아주 중요한있어서 당신의 대답은 당신의 강렬함에 따라 나옴직하다. 그러나 당신은 강렬하지도 않고쾌락과 고통에게 자양을 공급하는 실체라는 걸 알았다. 사고자가 쾌락을 고통으로부터생활방식을 받아 들일 때 우리는 액면 그대로의 사회구조를 받아 들이는 것이며 그래서우리는 깨어 있기 위해서 체험과 도전에 의존한다. 만일 우리들 자신 속에 아무 갈등이 없고,보살핌에 마음을 쓰는 것이다.좋고 싫고 없이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